최예슬, <앵그리맘> '여고생'으로 톡톡 튀는 감초 역할
Forest Ent
DATE : 15-04-13 08:24   HIT : 618

[Y-STAR 이보람 기자] 배우 최예슬이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에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최예슬(안태희 역)은 극 중 리지, 한세연과 함께 여고생 삼총사로 출연하며, 특유의 풋풋함과 귀여운 매력으로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또한 명랑하면서도 군것질을 좋아하는 여고생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공감도 자아내고 있다.

앞서 최예슬은 한림예술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드라마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뮤지컬 <궁>, 웹툰 드라마 <출중한 여자>, <썸남썸녀> 등에 출연한 바 있다.

특히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는 김범의 동생 역을 맡아 깜찍 발랄한 모습으로 주목받았다. 이와 반대로 <출중한 여자>에서는 조정치의 새로운 여자친구이자 희극인 연기자로 출연해 능청스러우면서도 시크한 연기를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앵그리맘>은 2014 MBC 극본공모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상' 작품으로 <남자가 사랑할 때>, <호텔킹>의 최병길 PD가 연출을 맡아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다.

이보람 기자, brlee5655@gmail.com , 기사의 저작권과 책임은 Y-STAR에 있습니다. Copyrights ⓒY-STAR( WWW.Y-STAR.CO.KR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