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예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 정예빈, 첫 사극 연기 합격점
Forest Ent
DATE : 22-08-17 12:35   HIT : 1,002

배우 정예빈이 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을 통해 인상적인 첫 사극 연기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 15,16일에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연출 박원국·강희주, 극본 박슬기·최민호·이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미디어캔·일취월장)에서 정예빈은 라합 역으로 분해 강렬한 첫 등장을 알렸다.

극중 조대감(손종학 분)의 첩실로 자신의 욕망을 위해 아들인 석철(오한결 분)에게 소금을 먹여 탈수증을 걸리게 하고 병을 악화시키는 등 삐뚤어진 모성애의 극치를 보여주며 극의 몰입도를 한층 높이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처럼 정예빈은 첫 사극 도전임에도 안정적인 연기력과 겹치지 않는 자신만의 캐릭터 소화력으로 대체 불가 존재감을 드러냈다. 작품마다 매력적인 연기 변신을 선보이고 있는 정예빈이 앞으로 어떤 연기를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은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